마이크론 테크놀로지, 주가 고공행진 … AI·5G 코어 D램과 낸드 기술력 호평

 7일(현지시간) 뉴욕 마이크론테크놀로지(MU)는 2.59% 오른 79.11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장외에서도 1.30% 상승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마이크론 테크놀로지는 메모리칩 시장이 긍정적으로 바뀌면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월가 애널리스트들은 마이크론테크놀로지의 매출이 57억3천만달러이며 주당 71센트로 예상하고 있다.

마이크론테크놀로지는 현재 전년 동기 대비 2분기 연속 실적 성장을 기록했다.경기침체에서 벗어나면서 매출은 3분기 연속 증가했다.

마이크론테크놀로지는 이번 분기에 58억달러의 매출로 주당 75센트의 조정수익을 올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샌제이 메프로트라 최고경영자(CEO)는 보도자료에서 마이크론은 집중적인 집행과 최종적인 시장수요에 힘입어 1분기 중 뛰어난 회계실적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여기에 D램 업계의 기초체력이 강화되는 것에 흥분하고 있다.

마이크론테크놀로지는 역사상 처음으로 D램과 낸드 기술을 동시에 선도하고 있으며 AI, 5G, 클라우드 등에 힘입어 세계경제의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되고 혜택을 볼 수 있는 훌륭한 위치에 있다고 평가했다.

DRAM(Dynamic Random-Access Memory)은 PC, 스마트폰 및 기타 장비에서 메인 메모리로 기능하며 중앙처리 장치와 긴밀하게 동작한다.

낸드플래시는 장기적인 데이터 스토리지를 제공한다.

https://news.g-enews.com/ko-kr/news/article/news_all/2021010810335319c6fee23429_1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마이크론테크놀로지(MU)는 2.59% 오른 79.11달러로 마감했다. 장외에서도 1.30% 상승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마이크론 테크놀로지는 메모리칩 시장이 긍정적으로 바뀌면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월가 애널리스트들은 마이크론테크놀로지가 57억3천만달러 매출로 news.g-enews.com